Generic selectors
Exact matches only
Search in title
Search in content
Search in posts
Search in pages

Logistic Packaging Renewal

물류 박스 리뉴얼
amorepacificJan 23, 2024
기존 물류 박스는 디자인 개발 후 수 년의 시간이 지나, 현재의 CI 가이드라인에 부합하지 못하고 있었다. 또 상자 개봉 후, 반품 등의 이유로 다시 포장할 때 어렵다는 고객 클레임이 있는 상황이었다. 이에 전면적인 리뉴얼을 통해 디자인 업그레이드 뿐 아니라 고객 경험까지 개선하는 것을 목표로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This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y AI.
The existing logistics boxes were several years old and no longer in line with current CI guidelines, and customers were complaining about the difficulty of repacking them after opening and returning them. The project aimed to not only upgrade the design but also improve the customer experience through a complete redesign.
AS-IS
테이프리스 타입 1종 (7호)
일반박스 타입 11종 (1호, 2호, 4호, 7호, … 32호)
물류박스는 왼쪽의 테이프리스타입, 오른쪽의 일반상자 타입 두 가지 형태로, 사이즈별로 총 12가지 종류로 운영되고 있었다.
또한 자사몰에서 배송할때 사용할 뿐만 아니라, 입점몰, B2B, 사업장 간 행낭 등에도 사용되는 등 매우 다양한 곳에서 쓰이고 있었다.
TO-BE
“소재 변경과 인쇄 품질 향상을 통한
전반적인 디자인 품질 업그레이드”
1. 인쇄 품질 향상
- 정확한 인쇄를 통해 전반적인 완성도를 올림

2. 상자 디자인 변경
- ESG 경영을 반영하면서도 선명한 기업 인상을 줄 수 있는 간결한 디자인으로 변경

3. 소재 변경
- 두 가지로 운영하고 있는 종이 종류를 한 가지로 통일

4. 구성품 디자인 변경
- 물류 박스에는 박스 외에도 송장, 주문내역서 등 다른 구성품까지 종합적으로 디자인 해 전체 룩을 얼라인 시킴
박스는 사용처가 다양한 만큼 매달 사용량이 엄청나기 때문에, 작은 비용 상승도 문제가 될 수 있다.
비용을 많이 들이지 않고 개선할 수 있는 것부터 우선 순위를 정했고, 순서대로 실행방안을 찾아보았다.
1. 인쇄 품질 향상
기존 박스의 인쇄 품질 저하는 상당 부분이 박스 소재에서 기인하고 있었다. 여기에 더해 신규 CI가이드라인의 경우, 워드마크는 대부분 은색 또는 백색으로 사용하는데, 종이 색깔이 흐리다면 새로운 디자인을 적용하는데에 문제가 있었다. 기존의 연한색 종이를 보다 품질이 좋은 KLB지류로 대체하는 것이 적합해 보였다.
2. 상자 디자인 변경
최신 CI 가이드라인에 맞추어 CI 워드마크 및 상자에 사용된 문안 컬러를 백색으로 변
경했다. CI 워드마크에 집중하게 하기 위해 눈에 띄지 않는 곳에 있는 작은 그래픽 요소
들은 과감히 삭제했다. 또 물류에서 육안으로 홋수를 확인하기 위해 인쇄하던 숫자는
고객에게 잘 보이지 않는 곳으로 옮겼다. 판촉소포장, 주문내역서 디자인도 변경했다.
특히 상,하짝으로 구성되는 테이프리스 박스의 경우 인쇄비 절감을 위해 상짝에는 인쇄
를 넣지 않고 하짝으로 모든 요소를 넣는 것으로 했다.
초기에 디자인을 진행하면서, 좀처럼 디자인에 대한 합의를 이끌어내기가 어려웠다.
이런 상황에서 물류 라인에 직접 방문해 현장을 확인했는데, 사무실에서 하는 미팅에서
는 잘 이해가 되지 않았던 작업 순서, 자동화 공정 등에 대해 알게되었다. 이 과정에서
얻은 많은 아이디어들이 디자인에 반영되었다.
물류 박스는 물류 라인에서 최초로 사용된다. 이런 최초 사용자에 대한 이해가 있어야
했다. 어떤 과정을 기계가 작업하는지, 언제 수작업이 들어가는지에 따라 디자인 요소는
재배치 되어야했고 이런 상황을 고려한 디자인이 필요했음을 알게되었다.
초기에 디자인을 진행하면서, 좀처럼 디자인에 대한 합의를 이끌어내기가 어려웠다. 이런 상황에서 물류 라인에 직접 방문해 현장을 확인했는데, 사무실에서 하는 미팅에서 는 잘 이해가 되지 않았던 작업 순서, 자동화 공정 등에 대해 알게되었다. 이 과정에서 얻은 많은 아이디어들이 디자인에 반영되었다.
물류 박스는 물류 라인에서 최초로 사용된다. 이런 최초 사용자에 대한 이해가 있어야 했다. 어떤 과정을 기계가 작업하는지, 언제 수작업이 들어가는지에 따라 디자인 요소는 재배치 되어야했고 이런 상황을 고려한 디자인이 필요했음을 알게되었다.
또한 고객 경험에 있어 문제가 된 테이프리스 상자가 깔끔하게 뜯어지지 않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절취선의 위치와 스티치 길이, 시작점, 갯수까지 꼼꼼하게 고민했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물류 박스는 한달 소모 수량이 수 만개에 이르기 때문에 인쇄 데이터나
테스트에 있어서 조심스러운 부분이 있었다. 하지만 박스 인쇄 공정상 교정(샘플) 제작
이 비용이나 시간 여건 상 어려운 점이 있었다. 또한 교정 수량도 너무 많았기 때문에 최
종 결과물에 큰 이상이 없는 선에서, 스티치의 위치나 시작점, 인쇄 방법 등을 조금씩 변
경해서 실제 제작해보는 파일럿 과정을 거쳤다. 왼쪽 사진의 가장 아래있는 박스가 처
음 단계, 그리고 중간에 있는 희미한 점선 화살표 타공을 넣은 것이 중간 단계, 그리고
가장 위의 박스가 최종적으로는 결정된 형태이다. 실제로 박스를 포장해보고, 배송해
보고, 뜯어보고 폐기하는 과정까지 거치면서 세부적인 디테일을 조정해 나갔다.
또한 고객 경험에 있어 문제가 된 테이프리스 상자가 깔끔하게 뜯어지지 않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절취선의 위치와 스티치 길이, 시작점, 갯수까지 꼼꼼하게 고민했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물류 박스는 한달 소모 수량이 수 만개에 이르기 때문에 인쇄 데이터나 테스트에 있어서 조심스러운 부분이 있었다. 하지만 박스 인쇄 공정상 교정(샘플) 제작 이 비용이나 시간 여건 상 어려운 점이 있었다. 또한 교정 수량도 너무 많았기 때문에 최 종 결과물에 큰 이상이 없는 선에서, 스티치의 위치나 시작점, 인쇄 방법 등을 조금씩 변 경해서 실제 제작해보는 파일럿 과정을 거쳤다. 왼쪽 사진의 가장 아래있는 박스가 처 음 단계, 그리고 중간에 있는 희미한 점선 화살표 타공을 넣은 것이 중간 단계, 그리고 가장 위의 박스가 최종적으로는 결정된 형태이다. 실제로 박스를 포장해보고, 배송해 보고, 뜯어보고 폐기하는 과정까지 거치면서 세부적인 디테일을 조정해 나갔다.
티어 테이프 위치 및 절취선 변경 전 (왼쪽) 변경 후 (오른쪽)
티어 테이프 위치 및 절취선 변경 전 (왼쪽) 변경 후 (오른쪽)
3. 소재 변경
기존 상자는 펄프 함유량이 낮아 박스를 개봉할 때 찢어지는 방향이 불규칙해 깔끔하게 뜯어지지 않았다. 각 유관부서 간의 여러번의 협의를 통해서 비용에 대한 부분을 맞춰나갔고, 기존에는 한 종류의 상자에만 사용되던 KLB 지류를 전체 박스로 적용할 수 있었다.
4. 구성품 디자인 변경
박스 외에도 택배 상자에는 상황에 따라 주문내역서, 판촉소포장, 소포장용 스티커, 송장 등 여러 구성품이 있다. 각 구성품이 개발된 시점에 따라 다른 CI 가이드가 적용되어 있어 전체적으로 일관성있는 모습이 아니었기 때문에 이에 디자인 얼라인이 필요했다. 특히 고객이 처음 보게되는 요소, 송장 디자인에 변경이 필요했다. 기존 양식은 택배사에서 제공하는 기본 양식이었는데, 컬러가 여러개 섞여있어 상자 디자인보다 더 눈에 띄었다. 빠질 수 없는 구성품이기 때문에 디자인 요소로 편입해서 개선하고자 했다. 택배사와의 협의를 통해 송장을 흑백으로 바꾸되, <핵심고객사>와 같은 중요한 텍스트는 마젠타 걸러를 사용해 하나의 그래픽 요소로 활용했다. 또한 다소 애매한 위치에 붙이던 송장 부착 위치도 물류팀에서 설비를 조절하는 과정을 거쳐 조절했다.
현재는 12종의 택배상자에 모두 신규 디자인이 적용되었다.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1년이 넘는 기간은 코로나 시국과 겹쳐있었고, 물건을 택배로 주문해서 받아보는 경우가 많았다.
집으로 오는 국내/외 택배를 뜯어보고 사진찍어 기록하며 우리가 할 수 있는 개선 방법을 계속 고민했다.
누구보다도 택배를 정말 많이 사용하는 한명의 사용자로서 이번 개선이 재밌기도, 어렵기도 했다.
작고 저렴하지만 대고객 접점에서 너무나 중요한 요소인 물류박스를 위해
머리를 맞대고 함께 고민해주시고 의사결정해주신 분들과 적극적으로 도와주신 디지털물류팀에 감사드린다.
  • Amorepacific Creatives
  • Design
  • 강유선

icon-for-share